상단여백
HOME 교육·문화 교육·문화일반
경기도, 대학과 손잡고 중국 유학생 유치 '총력'
경기도가 인도네시아 현지에서 유학설명회를 개최하고 있는 모습(사진제공=경기도)

경기도가 중국 유학생 유치에 총력전을 벌이고 있다.

경기도는 오는 6~7일 이틀간 중국 광둥성 광저우시에서 2019년도 제3차 ‘경기도 유학설명회’를 개최한다.

중국은 도내 외국인 유학생 출신국 1위 지역이며, 개최지인 광둥성은 경기도와의 자매결연 지역이자 2017년부터 대학생 국제교류캠프를 교차 개최하는 등 양 지역 대학 간 교육협력 실행가능성이 높은 지역이다.

설명회 첫 날인 12월 6일에는 광저우시 현지 교육기관(고등학교·대학교 등) 관계자를 초청, 도내 대학과의 1:1 심층 상담 등 심도 있는 간담회를 통해 양 지역 대학 상호 이해를 증진시키고, 장기적인 유학생 유치를 위한 인적 네트워크를 구축할 계획이다.

이어 2일차인 12월 7일에는 경복대, 서울신학대, 수원여대, 한경대, 한국복지대, 한세대 등 경기도 내 6개 대학교가 참여해 각 대학의 입학정보, 장학금 프로그램, 졸업 후 취업 진로 등 대학정보를 경기도 유학에 관심이 있는 희망학생에게 제공하고, 방문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1:1 맞춤형 상담도 실시한다.

경기도 조학수 평생교육국장은 “경기도 유학설명회는 학령인구 부족으로 위기상황에 놓인 경기도 내 대학의 문제 해소를 위한 지원 사업으로, 대학의 국제경쟁력 강화와 우수한 유학생을 도내 대학이 유치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해 주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”고 밝혔다.

한재갑 기자  sushinhan@naver.com

<저작권자 © 뉴스웍스 경기남부본부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한재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많이 본 뉴스
    여백
    포토뉴스
    PREV NEXT
    여백
    여백
    Back to Top